앱 다운로드 ‘1억 클럽’에 한국 업체가 개발한 다양한 앱이 이름을 올리고 있다. 카카오톡(카카오), 라인(네이버)과 같은 대기업 앱이 전부라고 생각하면 오산이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