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난세에 영웅 난다”는 옛말이 있다.